기사 메일전송
국민연금, 기금 1000조원 시대를 향한 힘찬 도약 - 허용진 국민연금공단 동부산지사장 - 2021년 기금운용 수익금 91조 2천억원, 수익률 10.77%
  • 기사등록 2022-03-15 17:00:23
  • 기사수정 2022-03-15 17:06:18
기사수정

허용진 국민연금공단 동부산지사 지사장(사진=국민연금공단)(허용진 국민연금공단 동부산지사 지사장) 우리는 국민연금 기금이 잘 운용되고 있는지, 얼마나 대단한지를 잘 모르고 있는 것 같다. 2021년 국민연금 기금운용 수익금은 91조 2천억원, 수익률은 10.77%, 바로 대한민국 국민들의 노후를 책임지는 국민연금의 기금운용 성적표이다.


수익금은 역대 최고 규모고 수익률은 지난 2019년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지난 한 해 동안 수급자에게 지급한 연금액이 29조 1천억원이니, 3.1년치 연금액을 번 셈이고, 연간 보험료 수익(53조 5천억원)의 1.7년치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또한, 2021년말 기준 KOSPI 시가총액 상위 10개 기업의 연간 영업이익 합계(84조 4천억원) 보다 훨씬 많다. 


이번 성과는 지난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국내외 금융위기 상황에서도 지속적인 투자 다변화 및 포트폴리오 조정 등 고도화 전략과 선제적 위기대응 체계 가동, 투자 리스크관리를 통해 이뤄낸 결과이기에 더욱 의미가 크다.  


한편, 국민연금기금은 1988년 이후 지난해 말까지 연평균 누적 운용수익률 6.76%, 총 누적 운용수익금 530조 8천억원의 우수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특히 최근 3년 동안의 누적 수익금이 236조 8천억원으로, 총 누적 수익금의 45%에 해당한다.  


그간 가입자가 낸 보험료와 운용수익금으로 총 1213조 4천억원의 기금을 조성했고, 연금급여로 264조 7천억원의 비용을 지출하여 현재 전체 적립금 규모는 948조 7천억원이다. 지난 5년새 70%나 성장했다. 


국민연금이 이렇게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것은 ‘수익성, 안정성, 공공성, 유동성, 지속 가능성, 운용 독립성’의 6대 원칙에 기반해 기금을 운용하고, ESG 투자를 선도하는 등 투자시장의 흐름을 읽고 적기에 대처하며 시장 위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였기 때문이다. 


국민연금은 이제 적립금 1000조원 시대를 향해 나아가고 있다. 가파르게 상승한 기금 규모에 맞춰 유연하게 글로벌시장에 대응하고 디지털 인프라 확대 추세를 반영하여 북미, 유럽 중심의 인프라 투자를 강화하는 등 장기적 관점에서의 전략을 수립, 체계적으로 운용하고 있다.


국민연금은 앞으로도 국민의 든든한 노후자금을 안전하게 관리하여 국민에게 신뢰 받는 국민 모두의 연금을 만들어나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3-15 17:00:23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주)모비윈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포토뉴스] 부산연탄은행, 서구 남부민2동에 성품 전달
  •  기사 이미지 [포토] 기장 찰옥수수 판매 및 홍보 행사 시작
  •  기사 이미지 [포토] 김청현 작가의 '김수로왕릉 능소화'
tbn음악앨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